熱門關鍵字

  • 專輯:Demon Youth
  • 歌手: punchnello
  • 發行時間:2021.07
  • 作詞:
  • 作曲:
  • 編曲:
  • 分類:韓語

歌詞

錯誤回報

시꺼먼 것이 내 몸을 휘감어 익숙한 이 기분
눈을 뜨기조차 두려운 깊은 악몽에 살아
제대로 잠을 이루지 못해 두꺼워지는 어둠
언젠가인지부터 취해야만 잠드는 내 몸
똑바로 눈을 뜰 수 없어 또 길을 잃은 영혼
Forget about it 멋대로 빨라지는 심박수
이젠 지쳐 포기하고 내 몸을 거기에 맡겨
돌아가지 못한데 차라리 잘 됐지
다 뜯어내줘

점점 다가오는 이 초침에
두 팔과 다릴 묶고 내 죄를 다 고해
두 눈이 보이지 않을 때까지 운 뒤에
다시 집어 든 병을 통해 모든 고통을 지우네

세상이 미쳐 보여 더 이상 내가 안 보여
세상이 미쳐 보여 더 이상 내가 안 보여
세상이 미쳐 보여 더 이상 내가 안 보여
세상이 미쳐 보여 더 이상 내가 안 보여

Oh god please
Forgive me
It tears me 왜
Lost In Hell

Oh god please
Forgive me
It tears me 왜
Lost In Hell

The Evil within
The Evil within
The Evil within
The Evil within
The Evil within
The Evil within
The Evil within
The Evil within