늦은 배웅 (Late farewell)



韓語:2019.09
專輯:나의 모양 (Shape of me)
歌手: Kwon Jin Ah

歌詞


더는 애쓰지 않아도 돼
억지로 끌고 가는 네 마음
너무 잘 알고 있었지만
그래도 믿고 싶지 않았어
멀어지는 널 바라보며
작은 기대도 내려놓을게
이미 너에겐 내가 없단 걸
잘 알아
나만 놓으면 끝이라는 걸
확신할수록 더 초라해져
빛바랜 너를 이젠 정말
보내줄게
내가 상처받는 게 싫었던 건지
아님 마지막 순간까지
좋은 사람이고 싶었는지
내게 차가운 눈빛으로
텅 빈 사랑한단 그 말
사실 다 알고 있었지만
그래도 그 말 믿고 싶었어
지금도 여전히 난 그렇지만
멀어지는 널 바라보며
작은 기대도 내려놓을게
이미 너에겐 내가 없단 걸
잘 알아
나만 놓으면 끝이라는 걸
확신할수록 더 초라해져
빛바랜 너를 이젠 정말
보내줄게
사랑한단 말은 같아도
다르게 사랑했나 봐
다르게 사랑했나 봐

吐槽歌詞