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專輯:ROOM O
  • 歌手: O.WHEN
  • 發行時間:2019.07
  • 作詞:
  • 作曲:
  • 編曲:
  • 分類:韓語

스물아홉 (29 Years Old)

2019.07

ROOM O

O.WHEN

歌詞

錯誤回報

스물다섯 살에 난 아직 여름이었죠
바다는 좋았는데 무서운 줄 모르고
꾸물대던 어느 날 난 가을이 되었고
이젠 주머니에 손이 들어가요
아프지 않아야 했고
어딜 나가기가 무서워야 했죠
사람이 사람을 만나
정들 나이가 점점 돼 가나 봐요
Don’t you think about it anything
아무렇지 않을 줄 알았는데
어제보다 무거운 어깨
그 위엔 뭐가 남아있을까
스물여섯 살에 난 벌써 겨울이었고
밤이 너무 달콤해 밖은 관심 없었죠
꿈에 깼던 어느 날 너무 이상 했었고
다시 보니 조금 늦은 듯했어요
Don’t you think about it anything
아무렇지 않을 줄 알았는데
어제보다 무거운 어깨
그 위엔 뭐가 남아있을까
스물일곱 살에 지금을 살고 있네요
아직 어린대도 아쉬운 게 많아 서요
당장 내일도 한 페이지를 넘기겠죠
다 읽기도 전에 스물여덟이 되겠죠
Don’t you think about it anything
아무렇지 않을 줄 알았는데
어제보다 무거운 어깨
그 위엔 뭐가 남아있을까
스물여덟 살에 나에겐
아무렇지 않았으면 하는데
지금도 무거운 내 어깨
그게 난 벌써 미안하네요
스물아홉 살에 난 봄을 기다리겠죠
아직 내가 보내는 밤은 겨울이니까
꾸물대던 오늘 밤 벌써 끝나가네요
이젠 다음 이야기를 쓰러가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