熱門關鍵字

The Grand Opening & The Words, I Love You & Should I Confess Again

2009.05

2008 Concert, Monologue

김동률 (KIM DONG RYUL)

歌詞

錯誤回報

사랑 한다는 말
내겐 그렇게 쉽지 않은 말
사랑해요 너무 흔해서 하기 싫은 말
하지만 나도 모르게 늘 혼자 있을 땐
항상 내 입에서 맴도는 그 말
사랑 한다는 말
내겐 눈으로 하고 싶은 말
사랑해 난 맘으로 하고 싶은 말
나 아끼고 아껴서
너에게 말하고 싶은 그 말
첨으로 사랑한다 말하던 날

살며시 농담처럼 흘리던 말

못 알아들은 걸까
딴청을 피는 걸까
괜히 어색해진 나를
보며 웃던 짓궂은 너

넌지시 나의 맘을 열었던 날

친구의 얘기처럼 돌려한 말

알면서 그런 건지
날 놀리려는 건지
정말 멋진 친굴 뒀노라며
샐쭉 토라진 너
사랑 한다는 말
내겐 그렇게 쉽지 않은 말
사랑해요 너무 흔해서 하기 싫은 말
하지만 나도 모르게 늘 혼자 있을 땐
항상 내 입에서 맴도는 그 말
사랑 한다는 말
내겐 눈으로 하고 싶은 말
사랑해 난 맘으로 하고 싶은 말
언제나 이렇게 너에게 귀 기울이면
말하지 않아도 들을 수 있는 말
꼭 너에게만 하고 싶은 말

마치 어제 만난 것처럼
잘있었냔 인사가 무색할 만큼
괜한 우려 였는지
서먹한 내가 되려 어색했을까
어제 나의 전활 받고서
밤새 한숨도 못 자 엉망이라며
수줍게 웃는 얼굴
어쩌면 이렇게도 그대로 일까
그땐 우리 너무 어렸었다며
지난 얘기들로 웃음 짓다가
아직 혼자라는 너의 그 말에
불쑥 나도 몰래 가슴이 시려
다시 사랑한다 말할까
조금 멀리 돌아 왔지만
기다려 왔다고
널 기다리는게
나에겐 제일 쉬운 일이라
시간이 가는 줄 몰랐다고
다시 사랑한다 말할까
여전히 난 부족 하지만
받아 주겠냐고
널 사랑하는게 내 삶에 전부라
어쩔 수 없다고 말야

그땐 사랑인줄 몰랐었다며
가끔 내 소식을 들을때마다
항상 미안했단 너의 그 말에
불쑥 나도 몰래 눈물이 흘러
다시 사랑한다 말할까
언젠가는 내게 돌아올 운명 이었다고
널 잊는다는 게
나에겐 제일 힘든 일이라
생각 조차 할 수 없었다고
다시 사랑한다 말할까
좋은 친구처럼 편하게 받아 주겠냐고
다시 태어나도 널 사랑하는게
내 삶에 이유란 말야
다시 사랑한다 말할까
조금 멀리 돌아 왔지만
기다려 왔다고
널 기다리는게
나에겐 제일 쉬운 일이라
시간이 가는 줄 몰랐다고
다시 사랑한다 말할까
여전히 난 부족하지만
받아주겠냐고
널 사랑 하는게 내삶에 전부라
어쩔 수 없다고 말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