熱門關鍵字

歌詞

錯誤回報

새벽 3시 니 생각에 지쳐 담밸 피다
맘에 밟힌 머리끈 너 없는 차가운 이 밤
말이 없는 너는 마치 나를 잊은 것 같아
수많은 변명에도 말이 없던 그 입술
사랑한단 말조차 부족할 때가 있지만
시간은 흘러가고 이런 나는 나는 어떡해
말이 없는 너는 마치 나를 잊은 것 같아
수많은 변명에도 말이 없던 그 입술
사랑이 중요하다며 다른 건 필요 없다며
쓸어내린 머리칼과 몰랐던 처음이 되어
내가 만약 사랑한다고 하면 내가 만약 그대로 그대로
말이 없는 너는 마치 나를 잊은 것 같아
수많은 변명에도 말이 없던 그 입술
사랑이 중요하다며 다른 건 필요 없다며
쓸어내린 머리칼과 몰랐던 처음이 되어
어차피 그런 거라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