歌詞

錯誤回報

시작이 좋아
조용한 바닷가에 홀로 와
새해 소망도 빌었어
한동안 날 괴롭히던
지독한 감기도 다 나았어
느낌이 좋아
느낌이 좋아
작년 이맘때보다 훨씬 더
딱 한 가지 네가 없을 뿐
그게 슬플 뿐 그것 뿐
아침에 눈을 뜨기 싫어
창 밖을 때리는 햇살
저 빌어먹을 날씨도
붉어진 맘과 어질러진 내 방과
하나도 어울리지 않아
난 새까만 커튼을 쳐
무거운 몸을 일으켜 거울을 봐
헝클어진 머리
밤새 뒤척거렸나 봐
TV 속엔 나와
상관 없는 얘기만이
채널을 돌리다 멈춘
네 모습에 나 가만히
좋아 보여 네 모습
애써 웃어 보려
입꼬리를 씩 올려 봐도
눈가에는 눈물이 핑
멀었나 봐 아직 난
제자릴 걷나 봐
시작이 좋아
조용한 바닷가에 홀로 와
새해 소망도 빌었어
한동안 날 괴롭히던
지독한 감기도 다 나았어
느낌이 좋아
느낌이 좋아
작년 이맘때보다 훨씬 더
딱 한 가지 네가 없을 뿐
그게 슬플 뿐 그것 뿐
자기 계발에 내
모든 시간 투자하고
너에게 맞췄던 내
긴 생머리 잘라 봐도
이 모습을 보게 될 사람은
네가 아니겠지 거짓말처럼
난 또 괜찮아지겠지
너와 자주 가던 식당
할머니는 너의 안부를 묻고
시간은 멈춘 듯해도
시계는 가 틱탁
조금만 더 아파할래
I will be fine
이 눈이 녹을 때쯤
봄기운이 오를 때쯤
그 쯤이면 너 또 둘이 걷던 곳
함께 나누었던 것들
다 잊을 수 있겠지
누군가의 예언과는 달리
이젠 시작이야
life go on 네가 들었다면
화낼 거야 내 소원
시작이 좋아
조용한 바닷가에 홀로 와
새해 소망도 빌었어
한동안 날 괴롭히던
지독한 감기도 다 나았어
느낌이 좋아
느낌이 좋아
작년 이맘때보다 훨씬 더
딱 한 가지 네가 없을 뿐
그게 슬플 뿐 그것 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