Feel Good


作詞:Lee, Seu Ran ╱ 作曲:Jonatan Gusmark, Ludvig Ever, Tania Doko, Maribelle Joyce Anes ╱
韓語:2020.07
專輯:首張迷你專輯『Monster 』
歌手: Red Velvet - IRENE & SEULGI

歌詞


찔린 듯이 일그러진 두 눈썹
몰래 돋친 내 가시는 널 자꾸 Touch
꽉 깨문 입술 그 너머 웃음이 나
혀끝부터 짜릿함이 날 차올라 No lie

까맣게 더 물들이고 싶어 널
차갑게 얼어버린 게 어울려
아프게 상처 주고 싶어 널
내 맘은 더 뒤틀려 미친 것 같이

몰라 왜 너를 망칠수록
웃고 있는 건지
점점 왜 네가 다칠수록
멈출 수가 없니
몰라 왜 너를 망칠수록
웃고 있는 건지
점점 왜 네가 다칠수록
멈출 수가 없니

거울 속의 날 보면 기괴해 참
웃는 건지 우는지 모호한 맘
삐뚤어진 아이가 된 것 같아
입꼬릴 올려 일부러 더 웃는 난
All right

빨갛게 더 짓누르고 싶어 널
멍하게 굳어버린 게 어울려
아프게 상처 주고 싶어 널
내 맘은 더 뒤틀려 미친 것 같이

몰라 왜 너를 망칠수록
웃고 있는 건지
점점 왜 네가 다칠수록
멈출 수가 없니
몰라 왜 너를 망칠수록
웃고 있는 건지
점점 왜 네가 다칠수록
멈출 수가 없니

행복해 난 (네가 슬픈 만큼)
즐거워 난 (네가 아픈 만큼)
낡은 인형처럼 버려진 내 상처
그 속에 갇힌 채 난 미쳐만 가

내가 아팠던 만큼
너도 아프길 바라지
내가 불행한 만큼
너도 그러길 바라지
몰라 내가 널 얼마큼
더 망칠 수 있을지
그래 알아 난
감정마저 잃어버렸으니
(날 점점 잃어 가 Oh)

몰라 왜 너를 망칠수록
웃고 있는 건지
(흘러내린 눈물)
점점 왜 네가 다칠수록
멈출 수가 없니
(제발 날 멈춰 줘)
몰라 왜 너를 망칠수록
웃고 있는 건지
(나를 가둔 상처)
점점 왜 네가 다칠수록
멈출 수가 없니

吐槽歌詞