歌詞

錯誤回報

언제나 든든한 아버지였어
왠지 오늘은 작게만 보여
눈가에 맺혀진 그 눈물 의미
이젠 알 것 같아 용서하세요
아버지 아버지 그리 사신 건가요
세월의 모진 바람 다 맞고
아버지 아버지 그 무거운 짐을
이젠 내가 질게요
지쳐도 그 모습 숨기셨어요
구멍 보이는 양말 속 모습
아파도 아플 수 없었던 그때
그게 보입니다 죄송합니다
아버지 아버지 그리 사신 건가요
세월의 모진 바람 다 맞고
아버지 아버지 그 무거운 짐을
이젠 내가 질게요
속으로만 감내하며
살아온 그 시간
이제 갚을게요 그럴게요
아버지 아버지 그리 사신 건가요
세월의 모진 바람 다 맞고
아버지 아버지 그 무거운 짐을
이젠 내가 질게요